회사로고

Top
기사 메일전송
대구시 통개발 마스터플랜, 대구 공간대혁신 본격시동 !
  • 박규탁 기자
  • 등록 2023-01-19 15:06:43
기사수정
  • 5분내 편리한 도보생활권, 순환형 생활도로로 주거지 공간 혁신
  • 역동적 스카이라인, 쾌적한 오픈스페이스로 도시 정체성 혁신
  • 가이드라인 제시로 예측가능성을 높이는 개발 프로세스 혁신

대구시는 노후된 대규모 단독주택지 일원에 대한 공간혁신을 구체화하고 도심 군사시설 이전 등 미래 50년을 위한 도시변화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고자 체계적이고 미래지향적인 도시관리와 민간주도의 개발을 촉진하기 위한 지구단위계획 통개발*마스터플랜을 수립한다.


조성 후 50년이 경과된 대규모 단독주택지*는 그동안 기반시설 부족, 주거환경 악화 등 문제점을 가지고 있었으며, 대구시는 이러한 문제 해결을 위해 작년 5월 지구단위계획 수립을 통해 종상향이 가능하도록 지침을 개정하여 제도적 기반을 마련하였다.

 

지구단위계획 통개발 마스터플랜은 미래지향적이며 공공성과 사업성을 동시에 확보할 수 있는 방향으로 수립할 계획이다. 세부적으로,

 

▲대구형 5분 생활권! 도보생활권을 계획단위로 설정

과거 1970년대 토지구획정리사업으로 형성된 필지 단위 단독주택지에서 공동주택, 복합개발 등 다양한 주거유형을 고려한 단지 단위의 토지이용계획으로 전환하기 위한 도보생활권을 기본 계획단위로 설정한다.

 

도보생활권은 간선도로에 의해 구획되는 약 20만㎡ 내외 범위로서 도보로 약 5분 거리내 생활권 단위를 말하며 계획의 기본단위이다.

▲사업성과 공공성을 동시에! 순환형 생활도로 도입

20만㎡ 단위의 도보생활권 내 공공성과 사업성을 확보할 수 있는 적정 개발규모인 단지를 설정하고, 이들 단지간 서로 연계되어 개발될 수 있도록 순환형 생활도로 도입 및 기반시설을 배치한다.

 

순환형 생활도로는 최소 개발단위인 각 단지를 연결하고, 공원, 주차장 등의 기반시설은 각 단지 어디에서나 걸어서 5분 내에 접근하여 이용할 수 있도록 적절하게 배치할 계획이며, 은행, 상업시설 등의 생활편의시설은 20만㎡ 외곽 간선도로를 따라 위치토록 하고 접근성을 높여 시민들의 편의를 도모하고자 한다.

 

▲역동적 스카이라인이 있는 매력적인 미래도시로!

지역여건과 특성을 고려한 다양하고 쾌적한 미래도시 형성을 통해 역동적 도시 스카이라인을 조성한다. 대표적으로 역세권은 고밀개발이 가능하도록 할 계획이며, 배후 주택지와의 완충구역을 설정하여 밀도관리를 통한 주거만족도를 높일 계획이다.


대명지구는 경관특성이 살아있는 미래 주택지, 범어지구는 주변과 조화된 명품 주택지, 수성지구는 역동적 스카이라인을 품은 신(新)타운, 산격지구는 젊고 활기찬 새로운 산격을 목표로 개발방향을 설정할 계획이다.

 

홍준표 대구시장은 “올해는 대구굴기의 원년으로 대규모 단독주택지부터 공간대혁신을 차질없이 진행해 나갈 것”이라고 하면서 “우수한 입지여건과 잠재력을 가진 대규모 단독주택지는 통개발 마스터플랜을 통해 대구 미래 50년을 상징하는 미래공간으로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정회룡 기자/ceo3636@naver.com 

[Copyrightsⓒ 골든타임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dummy_banner_2
dummy_banner_3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