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사로고

Top
기사 메일전송
대구행복기숙사 개관 앞두고 첫 입소생 모집
  • 한서연 기자
  • 등록 2023-01-05 16:37:34
기사수정
  • 2023년 1학기 신규 입소생 모집, 1월 18일(수)까지 온라인 신청 접수
  • 지하 2층, 지상 14층, 503실(1,000명 수용) 규모, 청년 대상 복합 공간 조성

대구시는 지역 대학생의 거주 여건 및 교육환경 개선을 위해 건립한 대구행복기숙사의 2023년 1학기 신규 입소생을 오는 1월 18일(수)까지 모집한다.

 

대구행복기숙사는 대구시와 한국사학진흥재단이 공동 건립하는 협력사업으로, 시유지인 옛 대구지방국세청 교육문화관(중구 서성로 20길 25)터에 연면적 25,452㎡, 지하2층, 지상14층 규모로 기숙사 및 공공시설로 갖추어 2023년 1월말 준공, 3월 개관 예정이다.

총사업비 448억원으로 시비 88억원, 주택도시기금 310억원, 국비50억원을 투입해, 약 500실(1,000명 수용) 규모의 기숙사와 기숙사 내 편의시설인 체력단련실, 휴게실, 식당, 세미나실 및 커뮤티니 시설 등을 갖추어 지역 대학생들을 위한 복합 허브 공간으로 조성한다.

 

한편 대구행복기숙사는 공공시설과 시민 편의시설을 포함한 복합시설로, 기숙사 1층에는 청년공간으로 조성해 취업준비생들의 면접 정장을 대여하는 ‘희망옷장’과 다양한 청년 지원사업을 추진할 ‘청년센터’가 입주하며, 2층에는 멀티스튜디오, 강의실 및 청년 커뮤니티 공간으로 조성하고, 청년층 외 지역 주민들도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는 카페테리아, 편의점, 주차장 등을 갖추게 된다.

 

모집 대상은 대구·경북 지역 대학(대학원)의 신입생 또는 재학생이면 누구나 가능하고 사회적 배려 대상, 소득 및 원거리 기준 등을 고려해 선발 예정이며, ‘대구행복기숙사’ 홈페이지(happydorm.or.kr/daegu)에서 신청할 수 있다.

 

또한, 기숙사는 도심에 위치해 지하철 등 대중교통을 이용한 통학이 편리하며 안면인식시스템 출입통제 등 안전한 환경에서 거주할 수 있고, 기숙사비 월24만원(2인1실)에 연장불가 사유가 없으면 본인 희망시 최장 8년까지 기숙사를 이용할 수 있다. 

 

조경선 대구시 청년여성교육국장은 “대구행복기숙사는 다양한 지역대학 협력사업 및 청년지원사업들과 연계해 청년인구 유입을 유도하고, 지역주민들도 함께 이용할 수 있는 편의시설이 포함된 복합건축물”이라며, “3월 개관하면 대학생들의 주거복지 향상과 학령인구 감소로 위기를 겪는 대학에 많은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서연 기자/ceo3636@naver.com 

[Copyrightsⓒ 골든타임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dummy_banner_2
dummy_banner_3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