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사로고

Top
기사 메일전송
대구시 율하 도시첨단산단‘스마트’하고‘그린’하게 변신
  • 박도영 기자
  • 등록 2022-12-29 14:28:11
  • 수정 2022-12-29 14:47:38
기사수정
  • 율하 도첨산단, 스마트그린 국가시범산단 지정으로 사업추진 본격화

첨단지식산업 중심의 미래형 산업단지로 조성되는 율하 도시첨단산단이 스마트그린 국가시범산단으로 지정됨에 따라 도시기반시설을 통합적으로 관리하고 탄소중립을 도모하는 사람 중심의 쾌적한 산업단지로 거듭난다.

 

「산업입지법」개정(’20. 12월) 및 관련 지침* 수립 등의 제도적 기반을 바탕으로 지난 ‘21. 6월 국토교통부(이하 ’국토부‘) 공모를 통해 스마트그린 국가시범산단 후보지로 선정된 율하 도시첨단산단(이하 ‘율하도첨’)이 새만금 국가산단(‘21. 7월)에 이어 전국 두 번째로 국가시범산단으로 정식 지정됐다.

 

후보지 선정 직후, 대구시는 스마트그린 국가시범산단 지정권자인 국토부, 사업시행자(LH, 대구도시개발공사) 등과 지속 교류‧협의 후 ‘스마트그린산업단지 기본계획(안)’을 수립해 국토부에 지정 신청하는 등 율하도시첨단산단의 스마트그린산단으로의 변모를 위해 힘써왔다. 

기존 노후산단(20년 이상)에 대해 기업의 제조·생산 혁신에 중점을 두고 지원하는 스마트그린산단 조성사업과는 별개로 이번의 국가시범산단 조성사업은 신규 조성단계의 산업단지를 대상으로 스마트그린 요소를 종합 구현해 온실가스 25% 감축 달성을 목표로 하며, 이 경우 앞서 언급한 노후산단 전환사업 대비 혁신적인 온실가스 감축이 가능하다.

 

스마트 교통·안전 분야의 지능형 기반시설을 통해 산업단지의 경쟁력과 기업의 생산성을 향상하는 동시에 신재생에너지(연료전지․태양광발전)와 에너지저장장치(ESS) 등을 적극 도입한 에너지자립화사업 추진으로 에너지효율 제고‧탄소 배출 25% 이상 감축 목표를 실현할 계획이며, 저영향개발(LID) 기법과 클린로드시스템, 스마트가든 등 다양한 녹색기술을 결합하여 기후변화에 대응하는 저탄소 녹색산업단지를 제시한다.

 

아울러 해당 산업단지가 지닌 도심권 입지 특성과 미래형 첨단산단으로 조성됨을 감안해, 중앙 공원 상부에 랜드마크 개념의 복합문화공간(스마트 커뮤니티스테이션)을 조성해 근로자와 시민이 공유하는 여가‧문화․교류 공간을 마련할 예정이다. 

 

이종화 대구시 경제부시장은 “율하 스마트그린 국가시범산단 지정은 탄소중립 및 산단 생산성 증대 효과뿐만 아니라 전통적인 산단 개발방식에서 탈피해 기업혁신과 환경을 함께 고려하는 산단 개발방식을 도입했다는 데 큰 의미가 있으며, 향후 율하도시첨단산단이 스마트그린산단의 선도모델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박도영 기자/ceo3636@naver.com 

[Copyrightsⓒ 골든타임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dummy_banner_2
dummy_banner_3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